‘버닝썬’ 제보자 김상교, 효연 저격? “당신은 다 봤을거 아냐” 파장 예고

클럽 버닝썬 폭행 사건 제보자로 알려진 김상교 씨가 걸그룹 소녀시대 효연을 거론하는 등 사건 당시 정황을 폭로하는 글을 게재하며 적잖은 파장이 예상된다.김상교 씨는 지난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효연의 DJ 활동 모습이 담긴 스틸과 함께 “그날 마약에 취해 침 질질 흘리던 여배우가 누구였기에 역삼지구대 경찰 두 사람이 클럽 내부로 들어가지도 못했는지. 그날의 VVIP 당신은 다 봤을 거 아니냐 효연아”라는 글을 게재하며 시선을 모았다.김씨는 “그날 마약에 취한 여배우가 H인지 G인지 나를 클럽 내에서 마약에 취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