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톱배우’ 정솽, 비밀 결혼·대리모 출산 의혹..전 남편 충격 폭로

중국 연예계가 역대급 스캔들로 발칵 뒤집혔다. 드라마 ‘미미일소흔경성’ 등에 출연한 톱 배우 정솽(郑爽)이 대리모를 통하 아이를 둘이나 출산했고, 그 과정에서 낙태와 입양을 종용했다는 폭로가 나온 것.정솽의 전 남편인 중국 방송인 장헝(张恒)은 지난 18일 중국 SNS 웨이보를 통해 “1년 넘게 미국에서 머문 이유는 두 명의 머리고 무고한 생명을 보살펴야 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정솽과 장헝은 2018년 공개 열애를 시작한 중국 연예계 대표 스타커플이다. 하지만 지난해 초 정솽이 장헝을 상대로 대출 문제로 소송을 제기했고,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