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이로운 소문’ 조병규, ‘불안·공포→각성’ 내면연기 절정

배우 조병규가 탁월한 연기력으로 절정에 달한 스토리를 이끌었다.지난 16일 방송된 OCN ‘경이로운 소문’ 13화에서 조병규(소문 역)가 극 초반부터 엔딩까지 휘몰아친 전개 속, 극과 극을 오간 캐릭터의 감정변화를 디테일하게 그려내며 ‘연기의 품격’을 보여줬다.이날 13화에서는 소문(조병규 분)이 완전체가 된 악귀로 인해 부모님을 만날 수 없게 될 위기에 처했다. 이에 조병규는 분노와 불안을 오가는 소문의 감정선을 나노 단위로 표현, 극의 텐션을 올리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였다.특히 조병규는 부모님의 영혼이 소멸될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