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윤의 축구생각]헤더를 정복하면 산과 같은 선수가 될 수 있다

[스포탈코리아]축구의 헤더(Heading)는 머리의 이마 부분으로 공을 다뤄 의도하는 방향으로, 패스와 슈팅 및 공을 클리어링(Clearing)할 때 사용하는 기술로 완전히 습득하기 까지에는 많은 시간이 소요된다. 헤더는 구사 방법에 따라서 스탠딩 헤더, 점프 헤더, 러닝 점프 헤더, 다이빙 헤더의 4가지로 구…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