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안산, eK리그 초대 챔피언 놓고 16일 결승 맞대결

올레티비와 울트라기어가 함께하는 eK리그 2020 대망의 결승전이 오는 16일 아프리카TV 프릭업스튜디오에서 열린다. 대전 하나 시티즌과 안산 그리너스가 초대 챔피언 자리를 두고 맞붙는다. 지난 9일 열린 eK리그 4강전에서 대전이 제주를 상대로 세트스코어 3-2로 승리했고, 안산 역시 포항에 3-0으로 완승했다. 이로써 대전과 안산의 결승전 대진이 완성됐다. 대전은 대전을 연고로 하는 e스포츠 프로게임단 ‘갤럭시X’ 소속 선수들로 구성됐다. 유명 프로e스포츠 선수이자 EA스포츠 주최 EA챔피언스 컵(EACC) 해설위원인 주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