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파더’ 84세 안소니 홉킨스, 두 번째 오스카 도전..벌써 3관왕

84세의 전설적인 명배우 안소니 홉킨스가 남우주연상 3관왕을 달성하며, 생애 두 번째 오스카 도전에 나서 세계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안소니 홉킨스는 런던, 세인트루이스, 휴스턴, 비평가협회의 남우주연상 후보에도 선정되며 오스카 전망을 밝혔다.’더 파더’의 안소니 홉킨스가 보스턴, 플로리다 비평가협회와 카프리 할리우드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 3관왕을 달성하며 올해 오스카의 선두주자로 부상하고 있다. 1992년 ‘양들의 침묵’으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이후, 4번 더 후보에 선정되었지만 무관으로 그친 안소니 홉킨스가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