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루스 윌리스, 마스크 미착용 논란에 사과 “판단 착오”

할리우드 배우 브루스 윌리스가 마스크 미착용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브루스 윌리스는 12일(현지시각) 미국 매체 피플지를 통해 단독 성명을 냈다. 그가 성명을 낸 이유는 공공장소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았다는 논란에 대해 사과하기 위한 것이었다.미국 매체 페이지 식스는 마스크 미착용 상태로 드럭스토어를 활보하는 브루스 윌리스의 사진을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브루스 윌리스는 지난 주말 마스크를 미착용한 상태에서 로스엔젤레스의 한 드럭스토어에 들어갔다. 마스크 미착용한 브루스 윌리스를 본 드럭스토어 내에 있던 손님들은 항의했고,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