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심한 롯데 “스트레일리 아들 어린이집 찾는 중”, 외인 맞이 분주

롯데 자이언츠가 외국인 선수들 맞이에 분주하다. 세심한 준비를 아끼지 않고 있다.성민규(39) 롯데 단장은 스타뉴스와 통화에서 “댄 스트레일리(33), 앤더슨 프랑코(29), 딕슨 마차도(29) 모두 취업비자 발급을 완…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