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현준 “좋은 기록 남기려 했던 ‘슈돌’, 나쁘게 이용돼 아이들에게 미안” [인터뷰③]

인터뷰②에 이어서배우 신현준(52)은 갑질 의혹이 불거진 후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자진 하차했다. 그는 아이들에게 죽을 것 같이 미안했다고 털어놨다.지난해 7월 신현준은 KBS 2TV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12세 연하 첼리스트 아내와 아들 민준, 예준이를 최초 공개했다. 그에 앞서 전 매니저 김모씨가 신현준의 갑질 의혹을 제기해 논란이 일었다. 당시 방송은 편집 없이 예고편이 그대로 방영돼 화제의 중심에 섰다. 당시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작진 측은 “현재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으며 방송 결정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