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수, 층간소음 등 논란 재차 사과 “생각 짧았고 끝까지 사과” [전문]

개그맨 이정수가 층간소음, 청계천 커플 자리 뺏기 등 논란과 관련해 재차 사과의 말을 전했다.이정수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저의 층간소음이 논란이 되고 진짜 많이 놀랐습니다. 솔직히 층간소음의 레전드라고 불릴만큼 처신하지 않았거든요. 그래서 그 해결 과정이 잘 정리된 이야기도 어제 가볍게 쿠키로 적었었습니다”라고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이어 “굳이 가볍게 적은 이유는 층간소음의 문제를 가벼이 여긴 것이 아니라 저는 실수했고, 이렇게 해결했다고, 그 후 나름 주의하며 살았다고 생각해서였습니다. 그런데 오늘 다시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