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골퍼 배상문, 키움증권과 메인 스폰서 계약

프로골퍼 배상문(35)이 키움증권과 메인 스폰서 계약을 맺었다.키움증권은 “최근 서울 여의도 키움증권 본사에서 후원조인식을 갖고 미국 PGA투어에서 활동하고 있는 배상문을 후원하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배상문은 PGA투어 2승을 포함해 프로 통산 15승을 거둔 한국 남자골프의 간판선수. 한국투어(2008, 2009)와 일본투어(2011)에서 상금왕을 차지한 바 있으며, 2015년에는 프레지던트컵 인터내셔널 팀 대표로 활약했다. PGA 투어에서는 2013 HP 바이런 넬슨 챔피언십, 2014 프라이스닷컴 오픈에서 우승했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