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의밥상’ 김혜수, 최불암에 받은 문자 공개 “시 같다”[별별TV]

배우 김혜수가 선배 최불암에게 받은 문자를 공개하며 “시 같다”고 표현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 1TV ‘한국인의 밥상’은 10주년을 맞아 ‘특별 기획 2편-수고했어요, 그대’로 꾸며졌다. 이날 김혜수는 최불암의 아내 김민자와 함께 ‘한국인의 밥상’을 10년간 이끌어온 최불암을 위한 식사를 마련했다. 김민자, 최불암 부부와 각별한 애정을 드러낸 김혜수는 “가끔 두 분과 내가 문자 나누는데, 김민자 선생님의 문자는 선생님의 성품이 느껴진다. 정말 배려가 많으시고 문장이 간략하시다”고 말했다. 최불암의 문자에

You may also like...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